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행사소식

복지관련 뉴스

제목 : 서울시, ‘2024년 중증장애인 인턴제’ 참여자 24명 모집
  • 작성자 :관리자
  • 작성일자 :24-02-06 08:50
  • 조회수 :31
  • 이메일 :ycsupport@hanmail.net
오는 21일까지‧‧‧장애인복지시설 등에서 10개월간 근무

서울시가 오는 21일까지 ‘2024년 중증장애인 인턴제’ 참여자 24명을 모집한다.

중증장애인 인턴제는 지난 2015년 시작된 취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증장애인에게 취업 경험의 기회와 맞춤식 훈련을 제공하는 사업으로, 2023년까지 총 220명의 장애인이 참여해 82명이 취업에 성공했다.

올해 선발된 인원은 3월 4일부터 12월 31일까지 약 10개월간 장애인복지관, 장애인자립생활지원센터 등 장애인 관련 기관에서 일하게 된다. 이곳에서 인턴은 사업기획부터 회계 관리까지 업무 전반을 경험할 수 있다.

지원 자격은 만 18세 이상 서울시 등록 중증장애인으로 장애인복지시설, 장애인단체 등에서 만 1년 이상 상근직으로 근무한 경험이 없으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서울시 중증장애인 인턴제’에 참여했으나 취업 연계가 이루어지지 않은 경우에도 최대 2회까지 신청이 가능하다.

중증장애인 인턴제 사업에 참여를 희망하는 시민은 서울시 누리집(http://seoul.go.kr)에서 인턴 모집 요강과 채용기관을 확인하고, 근무를 희망하는 기관에 모집 기간 내에 응시원서를 제출하면 된다.

최종 선발 인원은 채용기관에서 서류·면접 심사 후 서울시의 적격심사를 거쳐 29일 서울시 누리집을 통해 발표된다.

최종 합격자는 3월 초 직장 예절과 행정 실무 등 사전교육을 받은 후 업무 현장에 투입되며, 서울시는 사업 진행 중 다양한 보수교육을 통해 지속 지원한다. 또한 올해 11월 중증장애인 인턴제 사업의 참여 경험을 담은 수기 공모전을 실시해 우수 사례를 공유·확산할 예정이다.

정상훈 서울시 복지정책실장은 “일하고자 하는 의지와 역량은 충분하나 업무 경험이 없다는 이유로 취업 시장에서 소외되는 장애인이 많아 ‘중증장애인 인턴제’를 통해 다양한 업무를 경험하고 경력을 쌓아 원하는 진로를 찾아갈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면서 “서울시는 앞으로도 장애인이 취업을 통해 경제적 자립과 자아실현을 이룰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장애인 곁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대안언론 에이블뉴스(ablenews.co.kr)-

-에이블뉴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발송 ablenews@ablenews.co.kr-

출처 : 에이블뉴스(https://www.ablenews.co.kr)
다음글 이전글
목록
보건복지부 로고 서울특별시 로고 양천구청 로고 양천사랑복지재단 로고 국가인권위원회 로고 국민권익위원회 로고
사회복지법인 대한예수교 장로회총회(합동측)복지재단 로고 목동재일교회 로고 희망일굼터 로고 이마트 목동점 로고 현대백화점 목동점 로고